직독직해를 하지 못해 생기는 가장 큰 문제는




직독직해를 하지 못해 생기는 가장 큰 문제는 직청직해를 못한다는 것이다. CNN 앵커가 5분 동안 전달하는 영어 대본의 분량은 A4 용지 다섯 장 정도다. 뉴스를 듣는 즉시 이해한다는 것은 5분 동안 다섯 장 분량의 영어 대본을 읽고 이해하는 것과 같다. 뉴스 앵커가 표준 빠르기로 대본을 낭독한다는 것을 감안하면 이 뉴스 대본을 5분 이내에 읽고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 직청직해는 거의 불가능하다고 보아야 한다.

-몰입 영어 중-








조회수 15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